28

2017-Nov

2017-11-28(화) 능력의 하나님(아모스 4:12-13)

작성자: honey IP ADRESS: *.116.197.48 조회 수: 2

2017-11-28() 능력의 하나님(아모스 4:12-13)

Our Powerful God(Amos 4:1213)

 

(4:12) 그러므로 이스라엘아 내가 이와 같이 네게 행하리라 내가 이것을 네게 행하리니 이스라엘아 네 하나님 만나기를 준비하라//Therefore thus will I do unto thee, O Israel: {and} because I will do this unto thee, prepare to meet thy God, O Israel.

(4:13) 보라 산들을 지으며 바람을 창조하며 자기 뜻을 사람에게 보이며 아침을 어둡게 하며 땅의 높은 데를 밟는 이는 그의 이름이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시니라//For, lo, he that formeth the mountains, and createth the wind, and declareth unto man what {is} his thought, that maketh the morning darkness, and treadeth upon the high places of the earth, the Lord, The God of hosts, {is} his name.

 

(요절: 아모스 4:13) 보라 바람을 창조하며그의 이름이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시니라//[He] who creates the wind, . . . the Lord God Almighty is his name.

 

 

One day by the seaside, I delighted in watching some kite surfers as they bounced along the water, moved by the force of the wind. When one came to shore, I asked him if the experience was as difficult as it looked. “No,” he said, “It’s actually easier than regular surfing because you harness the power of the wind.”

나는 어느 날 바닷가에서, 카이트 서퍼들이 바람의 힘으로 움직이면서 물결을 따라 튀어 오르고 하는 모습을 즐겁게 구경하고 있었다. 그 중 한 명이 해변으로 다가왔을 때, 나는 그에게 실제로 해 보니까 카이트 서핑이 보이는 것처럼 어렵냐고 물었다. 그는 아니요. 바람의 힘을 이용하기 때문에 실제로는 보통 서핑보다 쉽습니다.”라고 대답했다.

 

Afterward as I walked by the sea, thinking about the wind’s ability not only to propel the surfers but also to whip my hair into my face, I paused to wonder at our God the Creator. As we see in the Old Testament book of Amos, He who “forms the mountains” and “creates the wind” can turn “dawn to darkness”(v. 13).

그 후 바닷가를 걸으며 서퍼들의 원동력이 될 뿐만 아니라 머리카락이 내 얼굴을 때리게 하는 바람의 능력에 대해 생각하다가, 문득 창조주 우리 하나님이 경이롭다는 생각에 잠시 멈춰 섰다. 구약의 아모스서에서 말하는 것처럼, “산들을 지으며 바람을 창조하신주님은 아침을 어둡게하실 수 있는 분이시다(13).

 

Through this prophet, the Lord reminded His people of His power as He called them back to Himself. Because they had not obeyed Him, He said He would reveal Himself to them(v. 13). Although we see His judgment here, we know from elsewhere in the Bible of His sacrificial love in sending His Son to save us(see John 3:16).

이 선지자를 통해 주님은 자기 백성들을 다시 부르실 때 그들에게 주님의 능력을 상기시켜 주셨다. 백성들이 주님께 순종하지 않았기 때문에 주님은 백성들에게 자신을 드러낼 것이라고 말씀하셨다(13). 비록 여기서는 주님의 심판을 보지만, 우리는 성경의 다른 곳에서는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 그분의 아들을 보내시는 하나님의 희생적인 사랑에 대해 말하고 있음을 알고 있다(3:16 참조).

 

The power of the wind on this breezy day in the South of England reminded me of the sheer immensity of the Lord. If you feel the wind today, why not stop and ponder our all-powerful God? Amy Boucher Pye

영국 남단에서 이렇게 미풍이 부는 날, 바람의 능력은 나에게 엄청난 능력의 주님을 상기시켜주었다. 만일 당신도 오늘 그 바람을 느낀다면, 잠깐 멈춰 서서 우리의 전능하신 하나님을 깊이 생각해보는 게 어떻겠는가?

 

Father, thank You for Your power and love. Help us to daily rely on You.

하나님 아버지, 주님의 능력과 사랑에 감사합니다. 매일 주님을 의지할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God through His love created the world. Praise Him!//하나님은 사랑으로 이 세상을 창조하셨습니다. 하나님을 찬양합시다! 세상을 뒤엎는 강풍 가운데서도 하나님의 위대하심을 발견하고, 얼굴을 스치는 미풍 가운데서도 하나님의 손길을 발견합니다. 사랑으로 나를 위해 우주를 창조하신 하나님의 손길을 모든 곳에서 발견하는 하루가 되기 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47 2017-12-13(수) 그건 내가 아닙니다(고린도전서 15:1-11) new honey 2017-12-13  
3746 2017-12-12(화) 불안의 치료(빌립보서 4:1-9 honey 2017-12-12  
3745 2017-12-11(월) 모든 것이 선물입니다!(에베소서 2:1-9) honey 2017-12-11  
3744 2017-12-10(일) 실패를 회복시키심(시편 145:1-16) honey 2017-12-10  
3743 2017-12-09(토) 밖에서 안으로?(갈라디아서 3:23-29) honey 2017-12-09  
3742 2017-12-08(금) 예상치 못한 은혜(사도행전 9:1-19) honey 2017-12-08 2
3741 2017-12-07(목) 먼저 해야 할 일을 먼저(디모데전서 4:12-16) honey 2017-12-07  
3740 2017-12-06(수)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하나님을 신뢰함(다니엘 3:13-25) honey 2017-12-06 1
3739 2017-12-05(화) 메이셀을 사랑하시는 예수님(요한일서 4:7-16) honey 2017-12-05 1
3738 2017-12-04(월) 맥퍼슨 아파트에서의 크리스마스(누가복음 1:68-75) honey 2017-12-04  
3737 2017-12-03(일) 기다림(미가 5:2-4) honey 2017-12-03 4
3736 2017-12-02(토) 햄과 달걀(역대하 16:1-9) honey 2017-12-02 4
3735 2017-12-01(금) 나중 된 자가 먼저 된다(마가복음 9:33-37) honey 2017-12-01 2
3734 2017-11-30(목) 불완전하지만 사랑받는(누가복음 7:36-50) honey 2017-11-30 2
3733 2017-11-29(수) 공감의 능력(히브리서 2:14-18; 13:1-3) honey 2017-11-29 1
» 2017-11-28(화) 능력의 하나님(아모스 4:12-13) honey 2017-11-28 2
3731 2017-11-27(월) 더 잘 알기(열왕기하 22:1-4,8-13) honey 2017-11-27 4
3730 2017-11-26(일) 하나님은 아신다(마태복음 6:1-4) honey 2017-11-26 10
3729 2017-11-25(토) 사람으로서(베드로전서 2:11-17; 3:8-9) honey 2017-11-25 5
3728 2017-11-24(금) 마음의 진정한 안식처(전도서 3:10-11) honey 2017-11-24 1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