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

2017-Dec

2017-12-06(수)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하나님을 신뢰함(다니엘 3:13-25)

작성자: honey IP ADRESS: *.116.197.48 조회 수: 2

2017-12-06()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하나님을 신뢰함(다니엘 3:13-25)

Trusting God Even If(Daniel 3:1325)

 

(3:13) 느부갓네살 왕이 노하고 분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끌어오라 말하매 드디어 그 사람들을 왕의 앞으로 끌어온지라//Then Nebuchadnezzar in {his} rage and fury commanded to bring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Then they brought these men before the king.

(3:14) 느부갓네살이 그들에게 물어 이르되 사드락, 메삭, 아벳느고야 너희가 내 신을 섬기지 아니하며 내가 세운 금 신상에게 절하지 아니한다 하니 사실이냐//Nebuchadrezzar spake and said unto them, {Is it} true, O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do not ye serve my gods, nor worship the golden image which I have set up?

(3:15) 이제라도 너희가 준비하였다가 나팔과 피리와 수금과 삼현금과 양금과 생황과 및 모든 악기 소리를 들을 때 내가 만든 신상 앞에 엎드려 절하면 좋거니와 너희가 만일 절하지 아니하면 즉시 너희를 맹렬히 타는 풀무불 가운데에 던져 넣을 것이니 능히 너희를 내 손에서 건져낼 신이 누구이겠느냐 하니//Now if ye be ready that at what time ye hear the sound of the cornet, flute, harp, sackbut, psaltery, and dulcimer, and all kinds of musick, ye fall down and worship the image which I have made; {well}: but if ye worship not, ye shall be cast the same hour into the midst of a burning fiery furnace; and who {is} that God that shall deliver you out of my hands?

(3:16)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가 왕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느부갓네살이여 우리가 이 일에 대하여 왕에게 대답할 필요가 없나이다//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answered and said to the king, O Nebuchadnezzar, we {are} not careful to answer thee in this matter.

(3:17) 왕이여 우리가 섬기는 하나님이 계시다면 우리를 맹렬히 타는 풀무불 가운데에서 능히 건져내시겠고 왕의 손에서도 건져내시리이다//If it be {so}, our God whom we serve is able to deliver us from the burning fiery furnace, and he will deliver {us} out of thine hand, O king.

(3:18) 그렇게 하지 아니하실지라도 왕이여 우리가 왕의 신들을 섬기지도 아니하고 왕이 세우신 금 신상에게 절하지도 아니할 줄을 아옵소서//But if not, be it known unto thee, O king, that we will not serve thy gods, nor worship the golden image which thou hast set up.

(3:19) 느부갓네살이 분이 가득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향하여 얼굴빛을 바꾸고 명령하여 이르되 그 풀무불을 뜨겁게 하기를 평소보다 칠 배나 뜨겁게 하라 하고//Then was Nebuchadnezzar full of fury, and the form of his visage was changed against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therefore} he spake, and commanded that they should heat the furnace one seven times more than it was wont to be heated.

(3:20) 군대 중 용사 몇 사람에게 명령하여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결박하여 극렬히 타는 풀무불 가운데에 던지라 하니라//And he commanded the most mighty men that {were} in his army to bind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and} to cast {them} into the burning fiery furnace.

(3:21) 그러자 그 사람들을 겉옷과 속옷과 모자와 다른 옷을 입은 채 결박하여 맹렬히 타는 풀무불 가운데에 던졌더라//Then these men were bound in their coats, their hosen, and their hats, and their {other} garments, and were cast into the midst of the burning fiery furnace.

(3:22) 왕의 명령이 엄하고 풀무불이 심히 뜨거우므로 불꽃이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붙든 사람을 태워 죽였고//Therefore because the king's commandment was urgent, and the furnace exceeding hot, the flame of the fire slew those men that took up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3:23) 이 세 사람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는 결박된 채 맹렬히 타는 풀무불 가운데에 떨어졌더라//And these three men,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fell down bound into the midst of the burning fiery furnace.

(3:24) 그 때에 느부갓네살 왕이 놀라 급히 일어나서 모사들에게 물어 이르되 우리가 결박하여 불 가운데에 던진 자는 세 사람이 아니었느냐 하니 그들이 왕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왕이여 옳소이다 하더라//Then Nebuchadnezzar the king was astonied, and rose up in haste, {and} spake, and said unto his counsellers, Did not we cast three men bound into the midst of the fire? They answered and said unto the king, True, O king.

(3:25) 왕이 또 말하여 이르되 내가 보니 결박되지 아니한 네 사람이 불 가운데로 다니는데 상하지도 아니하였고 그 넷째의 모양은 신들의 아들과 같도다 하고//He answered and said, Lo, I see four men loose, walking in the midst of the fire, and they have no hurt; and the form of the fourth is like the Son of God.

 

(요절: 다니엘 3:17) 우리가 섬기는 하나님이 능히 건져내시겠고//The God we serve is able to deliver us.

 

 

Due to an injury that occurred in 1992, I suffer from chronic pain in my upper back, shoulders, and neck. During the most excruciating and disheartening moments, it’s not always easy to trust or praise the Lord. But when my situation feels unbearable, God’s constant presence comforts me. He strengthens me and reassures me of His unchanging goodness, limitless power, and sustaining grace. And when I’m tempted to doubt my Lord, I’m encouraged by the determined faith of Shadrach, Meshach, and Abednego. They worshiped God and trusted He was with them, even when their situation seemed hopeless.

1992년에 일어난 사고 때문에 나는 등과 어깨, 목의 만성적인 통증으로 고생하고 있다. 견디기 힘든 극심한 고통으로 절망적인 순간들을 지나는 동안에는 주님을 의지하거나 찬양하는 일이 언제나 쉽지는 않다. 그러나 참기 힘든 그 순간에도 하나님이 계속 나와 함께 하시는 것이 나에게 위로가 된다. 주님의 변함없는 선하심과 무한하신 능력, 그리고 지속적인 은혜는 나를 안심시키고 또 힘을 준다. 주님을 의심하려는 유혹을 받을 때 나는 사드락과 메삭, 아벳느고의 굳건한 믿음으로부터 용기를 얻는다. 그들은 하나님을 경배하였으며 절망적으로 보이는 순간에도 하나님께서 그들과 함께 하심을 믿었다.

 

When King Nebuchadnezzar threatened to throw them into a blazing furnace if they didn’t turn away from the true God to worship his golden statue(Dan. 3:1315), these three men displayed courageous and confident faith. They never doubted the Lord was worthy of their worship(v. 17), “even if” He didn’t rescue them from their current predicament(v. 18). And God didn’t leave them alone in their time of need; He joined and protected them in the furnace(vv. 2425).

느부갓네살 왕이 이 세 사람에게 하나님을 버리고 금 신상에 절하지 않으면 맹렬히 타는 풀무불 속에 던지겠다고 협박했을 때(3:13-15), 그들은 용기와 자신감에 찬 믿음을 보여주었다. 비록 그들이 처한 현재의 곤경으로부터 하나님이 구원해주시지 않는다 할지라도(18) 하나님은 경배를 받으시기에 합당한 분(17)이라는 것을 그들은 조금도 의심하지 않았다. 하나님은 그들이 도움을 필요로 할 때 그들을 홀로 두지 않으시고 풀무불 속에서 그들과 함께 계셔서 보호하셨다(24-25).

 

God doesn’t leave us alone either. He remains with us through trials that can feel as destructive as Nebuchadnezzar’s furnace. Even if our suffering doesn’t end on this side of eternity, God is and always will be mighty, trustworthy, and good. We can rely on His constant and loving presence. Xochitl Dixon

하나님은 우리도 홀로 버려두지 않으신다. 느부갓네살의 풀무불 같은 극심한 시련 속에서도 하나님은 우리와 함께 계신다. 우리의 고통이 이 현실에서 끝나지 않을지라도, 하나님은 현재나 미래에도 언제나 전능하시고 신실하시며 또 선하시다. 우리는 변함없는 사랑으로 임재하시는 하나님을 의지할 수 있다.

 

Lord, thank You for being with us, no matter what we’re going through.

주님, 우리가 어떤 상황을 지나더라도 우리와 함께 계심을 감사합니다.

 

 

Faith relies on our Almighty God’s unchanging character, not on our circumstances.//우리의 상황이 아닌, 전능하신 하나님의 변함없는 성품을 의지하는 것이 믿음입니다. 사방으로 막힌 상황일지라도 상황보다 뛰어나신 우리 하나님이 우리에게 피할 길을 주십니다. 아니 우리 하나님이 피난처입니다. 주님께로 피하여 평안을 얻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52 2017-12-18(월) 영원한 소망(시편 146) new honey 2017-12-18  
3751 2017-12-17(일) 온유(에베소서 4:1-6) honey 2017-12-17  
3750 2017-12-16(토) 큰 세상, 더 큰 하나님(골로새서 1:12-17) honey 2017-12-16 1
3749 2017-12-15(금) 영웅 그 이상(요한복음 1:1-5,9-14) honey 2017-12-15 1
3748 2017-12-14(목) 하나님의 도움으로(여호수아 14:7-15) honey 2017-12-14 1
3747 2017-12-13(수) 그건 내가 아닙니다(고린도전서 15:1-11) honey 2017-12-13 1
3746 2017-12-12(화) 불안의 치료(빌립보서 4:1-9 honey 2017-12-12 5
3745 2017-12-11(월) 모든 것이 선물입니다!(에베소서 2:1-9) honey 2017-12-11 2
3744 2017-12-10(일) 실패를 회복시키심(시편 145:1-16) honey 2017-12-10 2
3743 2017-12-09(토) 밖에서 안으로?(갈라디아서 3:23-29) honey 2017-12-09 3
3742 2017-12-08(금) 예상치 못한 은혜(사도행전 9:1-19) honey 2017-12-08 3
3741 2017-12-07(목) 먼저 해야 할 일을 먼저(디모데전서 4:12-16) honey 2017-12-07 3
» 2017-12-06(수)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하나님을 신뢰함(다니엘 3:13-25) honey 2017-12-06 2
3739 2017-12-05(화) 메이셀을 사랑하시는 예수님(요한일서 4:7-16) honey 2017-12-05 3
3738 2017-12-04(월) 맥퍼슨 아파트에서의 크리스마스(누가복음 1:68-75) honey 2017-12-04 1
3737 2017-12-03(일) 기다림(미가 5:2-4) honey 2017-12-03 7
3736 2017-12-02(토) 햄과 달걀(역대하 16:1-9) honey 2017-12-02 4
3735 2017-12-01(금) 나중 된 자가 먼저 된다(마가복음 9:33-37) honey 2017-12-01 2
3734 2017-11-30(목) 불완전하지만 사랑받는(누가복음 7:36-50) honey 2017-11-30 2
3733 2017-11-29(수) 공감의 능력(히브리서 2:14-18; 13:1-3) honey 2017-11-29 1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